아동상담,가족상담,아동문제,놀이치료,모래놀이치료,가족놀이치료,사회성그룹치료,부모상담,심리검사,부모교육,부모코칭,동물매개치료,학습치료,이보연 아동가족상담센터입니다

 

   

 

 

 

 

 

 

  아동상담,가족상담,아동문제,놀이치료,모래놀이치료,가족놀이치료,사회성그룹치료,부모상담,심리검사,부모교육,부모코칭,동물매개치료,학습치료,이보연 아동가족상담센터입니다


남편이 여성신문에 인터뷰를 했네요
  | Date : pm.4.30-11:40
어제 인터뷰한 기사가 오늘 바로 실렸네요. 주인공이 내가 아니라 남편이라서 조금은 속상하지만 그래도 남편이 자랑스러워서 올립니다. 덩달아 나도 기사에 사진까지 나왔으니 그것으로 만족해야죠. 제목 없음  

[인터뷰]
“지금 시대는 남자일, 여자일 따로 없죠”

박사과정 하다 딸 보육 위해 '집안 남자' 자처전업주부로 사는 박종권씨

776호     2004-04-30 오후 1:47:16


“처음에는 딸을 데리고 놀이터에 갔더니 엄마들이 애를 데리고 슬금슬금 피해요. 남자가 집에서 애나 보고 있으니 실업자나 뻔한 놈팽이려니 생각한 거죠. 한동안 딸 친구를 못 만들어줄 정도였다니까요.”


◀부인의 사회활동과 딸의 보육을 위해 집 '안'을 선택한 박종권 씨. 이들 부부의 라이프 스타일은 앞으로의 사회에선 남녀 역할의 엄격한 분리보다는 탄력적이고 유연한 역할 분담과 운용이 필요하다는 것을 시사하고 있다.


일산에 사는 '전업주부' 박종권(39) 씨. 장애아동을 대상으로 한 놀이치료실을 운영하는 부인 대신 5살배기 딸과 가사 일을 전담하고 있다. 일단 남자가 '전업주부'라니 독특하다. 박씨의 말마따나 옛날 같았으면 '고추 떼서 개나 줘라'는 말을 들었을 법하다.

물론 그도 처음부터 전업주부는 아니었다. 여느 한국의 가정처럼 가부장적인 집안에서 자라 스스로도 '가부장적'이라고 생각했던 그였지만 딸 지수가 태어나자 자연스레 전업주부가 되더라는 것. 딸을 타인에게 맡기지 않고 부부가 직접 키우기로 하고 보니, 당시 수입이 더 좋았던 아내가 바깥일을, 남편이 집안일을 하게 됐다. 그런데 막상 육아를 하다 보니 남자가 체력적으로 육아에 더 적합하다는 생각도 들었단다.

“우리나라도 맞벌이 부부가 증가하고 있는 이상 남자들이 기득권을 포기하고 많이 변해야 합니다. 정말 아이를 위한다면 남자도 사표를 내고 육아를 책임질 줄 알아야지요.”

박씨가 미국에서 박사 과정(언론학)을 공부하던 당시 한국과의 문화적인 차이를 실감한 곳은 백화점 화장실. 남자 화장실에 의자치고는 작은 선반이 있어 물어봤더니 아기 기저귀를 갈아주는 곳이었단다. 국내에서는 여자 화장실에도 기저귀 선반이 없었던 당시 미국에서는 벌써 아버지 혼자 아이를 데리고 쇼핑을 나오는 일이 일반화돼 있었다는 것이다.

박씨에게도 역시 주위의 시선은 가장 힘든 점 중 하나다. 특히 노모는 아직도 “집에서 살림이나 하라고 널 유학까지 보낸 줄 아냐”시면서 잠을 못 이루신단다. 누나들도 못마땅해 하기는 마찬가지. 같은 여자들부터도 전업남편에 대한 인식이 서 있지 않다는 반증인 셈이다.
그러나 박씨는 여자일, 남자일이 따로 있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어떤 일이든 맞물린 쳇바퀴가 잘 돌아가야 하듯이 부부 중 어느 한 쪽만 잘해서는 성공할 수 없다”는 그는 “물론 경제적인 면도 중요하겠지만 아이를 제대로 키우는 것은 더욱 중요한 일”이라고 나름대로의 소신을 피력했다.

김은수 객원기자




* 이보연놀이치료실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8-03-24 23:48)
  프린트하기  
  1  2  3  4  5  6  7  8  9  10 .. 37   
번호 제목 날짜사이트
535  놀이치료 워크샵을 마치며...  2004.02.29사이트보기 :
534  홈페이지가 약간 바뀌었습니다  2004.03.01사이트보기 :
533  새로운 자료를 올렸습니다  2004.03.16사이트보기 :
532  EBS -부모의 시간- 상담안내  2004.03.27사이트보기 :
531  토요일도 6시까지 상담을 받습니다  2004.04.08사이트보기 :
530  회원님들을 위한 서비스  2004.04.14사이트보기 :
529  긴급공지-반드시 읽어보세요  2004.04.21사이트보기 :
528  커뮤니티가 오픈하였습니다  2004.04.26사이트보기 :
527  홈페이지가 정상적으로 운영됩니다  2004.04.22사이트보기 :
526  홈페이지 일시중단에 대한 사과 말씀 드립니다  2004.04.20사이트보기 :
525  배경음악에 대하여  2004.05.04사이트보기 :
524  ADHD(주의력결핍및과잉행동장애)에 관한 정보를 올렸습니다  2004.05.06사이트보기 :
523  마음짱이 등장했습니다  2004.05.17사이트보기 :
 남편이 여성신문에 인터뷰를 했네요  2004.04.30사이트보기 :
521  불안장애에 대한 자료를 올렸습니다  2004.06.01사이트보기 :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SIRINI